#찬 대륙고기압 영향…해안 일부 외 전국 맑음
#중부내륙 아침 -15도 안팎…체감기온 더 낮아
#아침 최저기온 -16~-1도, 낮 최고기온 -2~8도

[서울=뉴시스]정진형 기자 = 크리스마스(성탄절)인 25일 일요일은 대부분의 내륙지역에 한파특보가 유지되는 가운데 아침 최저기온이 -16도에 달해 매우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은 이날 “내일인 26일까지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하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을 받겠다”며 “전국이 대체로 맑겠고, 강원동해안과 경북동해안, 전라서해안은 가끔 구름많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기온은 중부내륙 -15도 안팎, 남부내륙 -10도 안팎으로 매우 낮을 것으로 예상된다.

낮 기온은 동해안을 제외한 중부지방과 전북, 경북내륙은 0도 안팎, 그 밖의 지역은 5도 안팎으로 영상으로 오를 전망이나,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매우 추울 전망이다.

기상청은 “최근 서쪽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려 쌓여있다”며 “영하의 기온에서 내린 눈이 얼어 도로가 매우 미끄럽겠고, 이면도로나 골목길 등에도 내린 눈이 쌓여있거나 얼어 빙판길이 예상된다”며 교통안전을 당부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16~-1도로 전날과 비슷하겠고, 낮 최고기온은 -2~8도를 오르내리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9도, 인천 -6도, 수원 -10도, 춘천 -13도, 강릉 -1도, 청주 -8도, 대전 -8도, 전주 -8도, 광주 -7도, 대구 -6도, 부산 -1도, 제주 5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0도, 인천 0도, 수원 1도, 춘천 1도, 강릉 8도, 청주 2도, 대전 3도, 전주 3도, 광주 3도, 대구 5도, 부산 8도, 제주 8도다.

바다의 물결은 내일까지 서해먼바다와 남해서부서쪽먼바다, 남해동부안쪽먼바다, 제주도앞바다(제주도남부앞바다 제외), 제주도남쪽안쪽먼바다, 동해앞바다, 부산앞바다에 바람이 초속 10~20m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0~4.0m, 동해먼바다와 남해동부바깥먼바다, 제주도남쪽바깥먼바다는 5.0m 이상으로 매우 높게 일 전망이다.

해안 지역과 제주도를 중심으로 바람이 순간풍속 초속 15m 안팎으로 강하게 부는 곳도 있겠다.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국이 ‘좋음’에서 ‘보통’으로 예상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mation@newsis.com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속보는 블록미디어 텔레그램으로(클릭)
전문 기자가 요약 정리한 핫뉴스, 블록미디어 카카오 뷰(클릭)

같이 보면 좋은 기사

FTX 샘 뱅크만 프리드, 보석금 한푼 안내고 저택서 크리스마스 즐겨–피해자들 고통은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