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구루=길소연 기자] 프리미엄 모빌리티 플랫폼기업 레인포컴퍼니가 외국인 환자 운송서비스를 지원한다.

 

레인포컴퍼니가 지난 21일 서울 강남구 하이메디 본사에서 외국인 환자 유치 기업 하이메디와 업무제휴 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로 하이메디를 통해 입국하는 외국인 환자들은 병원이나 공항 등으로 이동 시 레인포컴퍼니의 프리미엄 모빌리티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하이메디는 외국인 환자를 한국으로 유치하고 레인포컴퍼니는 외국인 환자들의 이동 시 안전하고 친절한 운송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하이메디는 국내 병원 및 의료진, 숙소, 교통, 통역 등 외국인 환자 유치에 필요한 모든 정보를 제공하고 예약까지 가능한 플랫폼이다. 입국 규제 완화에 따라 늘어나고 있는 외국인 환자 증가 추세에 발맞춰 레인포컴퍼니와 업무 제휴로 운송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제공하게 됐다.

 

레인포컴퍼니는 전문 기사와 최고급 사양의 차량을 결합해 제공하는 프리미엄 모빌리티 서비스 전문기업으로 지난 1월 국토교통부로부터 플랫폼운송사업자 허가를 획득한 바 있다. 제네시스, 카니발 하이리무진 등 대규모 차량 라인업을 구축하며 국내 주요 대형 로펌과 외국계 기업, 특급호텔, 대형병원 등을 중심으로 구독 기반의 임원 수행차량과 VIP 의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권오상 레인포컴퍼니 대표는 “공항 거점과 실시간, 예약, 대절, 구독 등의 플랫폼 역량을 바탕으로 국내 의료관광의 경쟁력을 높이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정주 하이메디 공동대표도 “레인포컴퍼니와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외국인 환자 유치에 경쟁력을 한층 확보하게 됐다”고 말했다.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