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lated eBooks

[뉴욕 = 장도선 특파원] 미국의 노동시장이 예상 보다 훨씬 강력하다는 것을 보여준 7월 고용보고서 발표로 연방준비제도(연준)의 9월 금리 인상폭이 커질 것이라는 전망이 강화됐다. CME그룹 페드워치에 따르면 뉴욕 시간 5일 오전 9시 29분 현재 금리 선물시장은 연준이 내달 정책회의에서 기준금리를 현재의 225bp ~ 250bp에서 300bp ~ 325bp로 75bp 올릴 가능성을 70.5% 반영했다. 이는 하루 전의 34.0%, […]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