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정부가 지난 6월 대마를 합법화한 이후 다섯 달 만에 뒤늦은 단속에 나섰다. 최근 태국 내 마약 사용에 따른 정신적 부작용과 청소년 오남용 사례가 급증하자 이를 해결하기 위해 정부가 직접 나선 것이다.20일 태국 보건 당국과 타이PBS 등 현지 매체 등에 따르면 대마법 통과가 지연되자 12일 자로 관련 규칙을 수정했다. 이에 따라 20세 미만 미성년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