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lated eBooks
23회 라틴 그래미 시상식 신인상이 라틴 앙헬라 알바레스(95)에게 돌아갔다. 역대 최고령 수상자다.지난 17일(현지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미켈롭 울트라 아레나에서 23회 라틴 그래미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신인상은 쿠바계 미국인인 앙헬라 알바레스와 실바나 에스트라다(25)에게 돌아갔다. 앙헬라 알바레스는 라틴 그래미 사상 가장 나이 많은 신인상 수상자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