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프레미아가 내년 5월16일부터 인천-LA 노선을 주7회로 증편해 운항한다 / 에어프레미아
에어프레미아가 내년 5월16일부터 인천-LA 노선을 주7회로 증편해 운항한다 / 에어프레미아


하이브리드 항공사 에어프레미아가 내년 5월16일부터 인천-LA 노선을 주6회에서 주7회로 증편한다.


이번 LA노선 증편은 에어프레미아의 첫 번째 데일리 운항 노선이다. LA 노선은 처음 운항을 시작할 때 주5일로 운항하다 올해 5월부터는 주6일로 증편했으며, 내년에는 주7회로 매일 운항해 소비자의 이동 편익을 증대한다. 새롭게 증편된 항공편은 12월19일부터 에어프레미아 공식 홈페이지에서 구매할 수 있다.


운항 스케줄은 내년 3월31일부터 적용되는 하계 운항 스케줄로 반영해 정오인 12시50분에 인천공항을 출발해 현지시간으로 같은 날 오전 8시20분 로스앤젤레스공항에 도착하며, LA에서는 오전 10시50분에 출발해 다음 날 오후 3시45분(한국시간) 인천공항 도착한다. 단, 운항스케줄은 정부 인가 조건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


에어프레미아 관계자는 “LA 노선 증편은 에어프레미아의 첫 번째 데일리 운항 노선이라는 상징성이 있다”라며 “하늘길이 넓어진 만큼 여행객들의 여정 선택이 더 편리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에어프레미아는 작년 10월 LA 노선에 취항한 후 1년 동안 총 13만7,000여명의 탑승객을 운송하는 등 LA 하늘길 확대에 힘써왔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