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진행한 진에어 인천-푸꾸옥 신규 노선 취항식에서 진에어 박병률 대표(왼쪽 4번째)와 임직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진에어
24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진행한 진에어 인천-푸꾸옥 신규 노선 취항식에서 진에어 박병률 대표(왼쪽 4번째)와 임직원들이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진에어


진에어가 인천-푸꾸옥 신규 취항을 기념해 12월24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취항식을 진행했다. 첫 출발편은 만석을 기록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알렸다.


진에어는 인천-푸꾸옥 노선에 189석 규모의 B737-800 항공기를 투입해 매일 운항에 나선다. 운항 스케줄은 인천국제공항에서 오후 5시25분 출발해 오후 9시20분에 푸꾸옥에 도착한다. 복편은 현지공항에서 오후 10시20분 출발해 인천국제공항에 다음날 오전 6시10분에 도착한다. 특히 1월29일부터 3월3일까지는 총 393석의 B777-200ER 항공기를 투입해 공급 좌석을 확대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진에어는 겨울 성수기 수요 증가에 발맞춰 국제선 항공편을 확대한다. 인천-괌 노선은 12월29일부터 내년 2월26일까지 오전 출발편을 추가해 매일 2회 운항한다. 부산-오사카 노선도 3월3일까지 주 14회로 운영할 계획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