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아시아가 신규 임원 인사를 단행하고 그룹 내 사업 구조를 개편했다.에어아시아그룹은 1월8일 에어아시아 본사(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서 캐피털 A 2024년 전망 발표회를 열고, 브리핑하는 자리를 가졌다. 에어아시아는 올해 1분기 말까지 항공기를 191대로 확대하고, 운항률을 팬데믹 이전 수준의 83%까지 끌어올린다는 계획이다.항공 부문 부사장으로는 말레이시아 민간항공청(CAAM)의 CEO를 역임한 항공 산업 전문가인 다툭 캡틴 체스터 부(Datuk Captain Chester Voo)가, 기업 부문 부사장으로 도이치은행, JP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