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블루가 유니온페이 인터내셔널과 함께 방한 외국인의 쇼핑 혜택을 확대한다. 양사는 2월1일부터 5월15일까지 한국에 여행 온 외국인이 쇼핑을 하고 부가세 환급을 신청하면 30% 추가 환급금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한국에서 30%의 파격적인 추가 환급 혜택은 처음이다.


이번 캠페인에 따라 유니온페이 신용카드 및 직불카드를 갖고 있는 외국인이라면 글로벌 블루의 5개 가맹점(갤러리아백화점 명품관, 마리오 아울렛, 풋락커 명동점과 홍대점, 현대백화점 신촌점, 현대아울렛 가산점)에서 유니온페이 카드로 결제하고, 부가세 환급을 신청할 경우 기본으로 받을 수 있는 환급금에 추가로 환급금의 30%를 더 받게 된다.


글로벌 블루가 유니온페이 인터내셔널과 함께 2월1일부터 5월15일까지 한국에 여행 온 외국인이 쇼핑을 하고 부가세 환급을 신청하면 30% 추가 환급금을 제공한다 / 글로벌 블루
글로벌 블루가 유니온페이 인터내셔널과 함께 2월1일부터 5월15일까지 한국에 여행 온 외국인이 쇼핑을 하고 부가세 환급을 신청하면 30% 추가 환급금을 제공한다 / 글로벌 블루


부가세 환급 쇼핑(Tax Refund Shopping)이란 외국인 여행객이 해외여행 중 해당 국가의 사후면세점에서 일정 금액 이상의 물품을 구입하는 경우, 물품의 모든 값을 지불해 구입한 뒤 출국시 물품 대금에 포함되어 있는 부가가치세 및 개별소비세를 주요 공항 및 항만, 세금 환급 영업지점에서 환급받는 제도다.


유니온페이 카드를 갖고 있는 외국인이라면 부가세 환급 쇼핑 이후, 모두 추가 환급금을 받을 수 있다. 이번 캠페인은 춘절을 맞이해 더 많은 중국인의 한국 여행을 독려하기 위해 기획됐다.


글로벌 블루의 데이터에 따르면, 작년 12월 한국여행에서 부가세 환급 쇼핑을 한 중국인의 소비액은 2019년 동기간 소비액 대비 21% 상승했다. 이는 2023년 12월 방한 중국 관광객 규모가 2019년 대비 -50.2%를 기록한 것과 대조적이다. 즉, 방한 중국인 관광객의 수는 반으로 줄었지만 소비 규모 면에서는 더 큰 소비를 하는 중국인들이 한국을 찾는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