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투어가 대한항공 도야마 단독 전세기 상품을 출시했다.


이번 상품은 알펜루트 설벽 오픈에 맞춰 준비됐다. 특히 정기편이 없는 인천-도야마 노선을 4월12일부터 26일까지 주2회(화‧금요일), 총 5항차 직항으로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다테야마 구로베 알펜루트’는 경관이 아름답고, 겨울철엔 눈 덮인 설산을 즐길 수 있어 일본 알프스로 불린다. 다테야마를 관통해 도야마에서 나가노현을 잇는 다이내믹한 산악관광루트로 약 2,400m 높이의 산을 케이블카, 트롤리버스, 로프웨이 등 다양한 교통수단으로 횡단해 각 구간별 웅장하게 펼쳐진 백색 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하나투어가 4월12일부터 26일까지 5항차 출발하는 인천-도야마 단독 전세기 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은 일본 알프스로 불리는 알펜루트 전경 / Tateyama Kurobe Alpine Route
하나투어가 4월12일부터 26일까지 5항차 출발하는 인천-도야마 단독 전세기 상품을 출시했다. 사진은 일본 알프스로 불리는 알펜루트 전경 / Tateyama Kurobe Alpine Route


4~6월에는 도로 양쪽으로 최대 20m에 이르는 눈으로 된 설벽이 눈앞에 펼쳐진다. 오직 이 기간에만 버스에서 내려서 설벽으로 둘러싸인 도로 사이를 걸어보고, 직접 설벽을 만져볼 수 있는 특별한 경험이 가능하다.


하나투어 단독 전세기를 이용해 도야마로 떠나는 ‘알펜루트/도야마/가나자와 4일’은 다테야마 구로베 알펜루트 설벽을 감상하고, 예술과 문화의 도시 가나자와, 세계문화유산 시라카와고를 방문한다. ‘알펜루트/도야마 5일’은 알펜루트 설벽 감상은 물론 토롯코 열차를 타고 쿠로베 협곡을 달리는 특별 체험도 가능하다. 전 상품은 호쿠리쿠 지역 온천호텔에서의 1회 이상 숙박이 포함됐다.


한편 하나투어는 단독 전세기 운항 이후에도 6월 초까지 해당 상품을 운영할 예정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