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컵 개최지 결정 전후와 반짝 활동했던 카타르 여자 축구 대표팀이 이후 수년간 공식 경기를 치르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이에 일각에서는 여성 등 소수자 인권 문제로 국제사회에서 비판을 받아온 카타르가 대회를 유치하기 위해 팀을 급조해 활동한 것처럼하다가 개최지가 확정되자 홍보 필요성이 사라지면서 각종 지원을 중단했다는 의혹이 나온다.미국 일간 뉴욕타임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