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버는 게임(P2E)’의 원조 격인 크립토키티가 국내에서 ‘불법·유해 사이트’로 접속이 차단 됐다. 크립토키티가 국내서 게임물 등급 분류를 받지 않았기 때문이다.2017년에 출시된 크립토키티는 고양이 NFT를 육성하고 판매하는 블록체인 게임이다. 크립토키티 드래곤 NFT가 2021년 당시 금액으로 약 10억원에 팔리는 등 인기를 끌었다.21일 코인데스크 코리아 취재를 종합하면, 크립토키티 웹사이트에는 불법·유해 정보(사이트)에 관한 차단 안내 문구가 나온다. 차단 안내 문구에는 “해당 사이트는 방송통신심의위원회(방심위)의 심의를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