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박재형 특파원] 대만 중앙은행은 NFT(대체불가토큰)이 일반인들의 투자에 적합하지 않다며 그 위험성을 경고했다고 22일(현지시간) 비트코이니스트가 대만 현지 매체를 인용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대만 중앙은행은 최근 NFT 토큰의 취약성을 이용한 사기 피해 신고가 증가함에 따라 정부 당국과 금융기관이 주목하고 있다고 밝혔다. 은행 측은 최근 한 조사 결과 NFT 투자로 수익을 기록한 투자자들의 비율이 30% 미만이며, 많은 NFT 콜렉션은 […]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