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lated eBooks

유럽중앙은행(ECB)은 목요일 발표한 연구 결과에서 기존 은행에서의 상당한 자금 유출을 방지하기 위해 디지털 유로(CBDC) 보유 상한선을 설정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앞서 ECB의 파비오 파네타(Fabio Panetta)는 1인당 CBDC 보유 상한선을 3000유로로 설정해 대출을 지원할 수 있는 금융자금을 확보해야 한다고 말했었다. 경제학자들은 최적의 디지털 유로 유통량은 분기별 실질 GDP의 15-45%라고 입을 모으는데, 유로존의 분기별 GDP는 약 3조유로로, 파네타가 제안한 1인당 3000유로 상한선은 34%, 이 범위의 중간 수준이다.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