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구루=김형수 기자] 일본 JT그룹의 자회사 재팬타바코인터내셔널(Japan Tobacco International·이하 JTI)이 세르비아에 창고 시설 확대를 위한 대규모 투자에 나선다. 세르비아 지역 정부는 수출 확대를 통한 경제활성화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며 환영한다는 입장을 냈다. 15일 업계…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