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lated eBooks

[뉴욕 = 장도선 특파원] 파산한 암호화폐 거래소 FTX 홍보에 참여했던 톰 브래디와 지젤 번천 등 셀럽(유명인사)들을 대상으로 플로리다에서 집단 소송이 제기됐다고 더 블록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변호사 데이비드 보이스와 아담 모스코비츠가 주도한 이번 집단 소송에 래리 데이비드, 스텝 커리 등 셀럽들도 피고로 포함돼 있다. FTX의 전 CEO 샘 뱅크만-프리드(SBF)도 피고 명단에 올랐다. 원고들은 소장에서 브래디, 번천 […]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Translate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