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구루=김형수 기자] 코카콜라가 친환경 기업에 마침표를 찍었다. 국제 환경단체가 벌인 공방에서 코카콜라의 손을 들어줬다. 플라스틱 오염의 책임을 묻기 위해 코카콜라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한 환경단체는 행보에 브레이크가 걸렸다. 26일 워싱턴DC 고등법원에 따르면 지난 2020년 국제환경단체 어…
source

By pplny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

Translate »